최종편집
2020-06-01 오후 1:17: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기사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콘텐츠
뉴스
동영상뉴스
청도
전국
정치
인사/동정
화제의인물
출향인소식
탐방
건강과 생활
명예기자
오피니언
독자기고
칼럼/사설
자유게시판
여론광장
올레tv채널경북
다시보기
경북의창
열린초대석
행사중계
문화&예술
렛츠고시골
현장리포트
cdi칼럼
논설위원
2020-04-01 오후 12:05:13 입력 뉴스 > 칼럼/사설

봄철 알레르기성 질환,춘곤증 주의
적당한 운동, 제철 야채와 과일 섭취



추운 겨울이 지나고 싱그러운 새싹과 꽃이 활짝 피어나는 봄이 왔다.겨울에서 봄으로의 환절기는 1년의 건강을 좌우하는 출발점이므로 이 시기의 건강관리가 매우 중요하다.차갑고 움츠렸던 기운들이 몸의 발생기운으로 활동량이 많아져 몸속에 많은 에너지가 필요하게 되므로, 봄철에는 몸이 나른해져 쉽게 피로해지고 피로 회복도 더뎌지며 비위기능이 저하되어 식욕도 감소되기 쉬워진다.한의서에 의하면, 봄 석 달은 발생의 기운이 많이 작용하는 시기로 늦게 자고 일찍 일어나서 정원을 산책하며 봄의 기운을 많이 받아들이는 것이 건강에 좋다고 하였다. 왜냐하면 인간도 자연의 일부이기 때문에 외부환경의 변화에 많은 영향을 받을 수 있기 때문이다. 

봄철에 주의할 질환으로는 알레르기성 질환이나 감기, 피로감을 호소하는 춘곤증 등이 있다. 봄부터 초여름에 걸쳐 눈, 코, 기관지 등에 발생하는 꽃가루 알레르기성 질환은 재채기나 코막힘, 맑은 콧물이 나오고,콧속이 가렵기도 하며, 눈이 가렵고 충혈되거나 심한 경우는 천식이 나타나서 호흡이 곤란해지는 경우까지 생길 수 있다. 알레르기성 질환에 대한 치료는 먼저 원인이 되는 꽃가루를 피하는 것이 가장 좋으며 정신적인 안정이나 규칙적인 생활, 적당한 운동, 깨끗한 주위환경, 균형잡힌 식습관 등으로 면역기능을 높여주는 것이 좋다. 

춘곤증은 봄날에 느끼는 나른한 가운을 말하는 것으로 겨우내 움츠리고 정체되었던 인체의 생리 기능이 봄의 발생 기운에 잘 적응하지 못하였을 때 생길 수 있는 현상으로 식욕이나 활동력이 저하되어 일상생활에 지장을 초래할 수 있다. 이럴 때에는 평소의 생활습관이나 식습관을 바꾸어 보거나 여가 시간을 이용해서 적당한 운동을 하거나 지압이나 체조 등으로 움추렸던 몸을 풀어주는 것도 좋다.

특히 환절기에 나타나는 이러한 질환에는 생리 변화에 맞는 적절한 영양관리와 체질이나 증상에 맞는 한약 복용으로 체력을 회복하고 면역 기능을 도와주는 치료가 필요하다. 충분한 단백질과 신선한 야채와 과일의 섭취를 높여주는 것이 좋으며, 특히 달래나 냉이 등 제철에 나는 봄나물로 비타민의 섭취를 늘이며 식초 레몬 향신료 등 상큼한 맛으로 식욕을 돋구는 것도 좋다. 이렇게 하면 환절기 기온차에 의한 각종 질환의 예방에도 도움이 되며 건강하고 활기찬 봄을 보낼 수 있는데 도움이 될 것이다.



영천손한방병원:054-334-4771

 

 

 

<온라인미디어세상- 청도인터넷뉴스가 항상 앞서갑니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기사제보 cdinews@nate.com

☎ 054-331-6026, <한국지역인터넷언론협회 청도인터넷뉴스

cdinews(ycinews@nate.com)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0)
내용은 4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전통시장 활성화 위한..
청도군 정례직거래장..
코로나19에도 중단없..
발달장애인주간활동..
[채널경북][news]2020..
청도군, 자동차 압류..
[채널경북][news]2020..
청도군 사진촬영 전문..
청도군 재난생활안정..
화양읍 새마을3단체,..


방문자수
  전체 : 48,773,423
  어제 : 19,419
  오늘 : 15,818
청도인터넷뉴스 | 경북 청도군 청도읍 한내길 178  | 제보광고문의 054-331-6029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9.9.25 | 등록번호 경북 아 00102호
발행·편집인 양보운 | 청소년보호책임자 양보운
Copyright by cd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cdinews@nat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