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07-03 오후 7:39: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기사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콘텐츠
뉴스
동영상뉴스
청도
전국
정치
인사/동정
화제의인물
출향인소식
탐방
건강과 생활
명예기자
오피니언
독자기고
칼럼/사설
자유게시판
여론광장
올레tv채널경북
다시보기
경북의창
열린초대석
행사중계
문화&예술
렛츠고시골
현장리포트
cdi칼럼
논설위원
2020-06-25 오전 11:39:22 입력 뉴스 > 전국

집안의 각종 장식품과 액자
풍수연재(192)



집안의 각종 액세서리는 허한 곳을 보완하기 위해 사용한다. 그러나 집안에 이곳저곳 장식이 너무 많아 지나치게 화려하고 사치스런 집은 좋지 않다. 이것은 기의 소통이 원활하지 못하여 촛불의 마지막 불꽃처럼 기운을 쇠하게 하므로 오히려 흉하다. 특히 지나치게 뾰족하거나 쉽게 깨지는 것, 녹이 잘 쓰는 것, 흉기 모양의 액세서리, 먼지가 쉽게 달라붙는 것 등은 풍수적으로 좋지 않다.

그리고 대형거울, 골동품, 수석, 공구함, 동물의 박제품, 뻐꾸기시계 등은 액운을 방출시키므로 집안장식에 있어서 주의를 요한다. 소재의 선택에 있어서도 플라스틱과 같이 인공적인 소재보다는 자연적인 원목 같은 소재를 선택하는 것이 좋다. 거실에 커다란 정원을 꾸미거나 지나치게 큰 수족관이나 비닐로 간이연못을 만드는 것은 극히 피해야 할 사항이다. 집안에 수족관을 설치하면 금전운은 있으나 교제운이 떨어진다. 풍수에서는 물을 부(富)와 연관 지어 해석하지만 물은 항상 맑고 깨끗하여야 금전운이 따른다. 자주 청소를 하지 못해 탁한 오염수를 방치하게 된다면 강한 음기가 방출되어 득(得)보다도 실(失)이 많을 수가 있으니 주의를 요한다. 부득이 설치를 해야 한다면 동쪽이나 동남쪽이 좋다.

침실 벽에는 되도록 못 자국을 내지 말 것. 우리나라 구전 중에 ‘집에 못질자국을 막으면 집나간 자식이 돌아온다.’ 란 말이 있을 정도로 벽면은 자식에게 영향을 미친다. 침실의 못 자국은 일제치하 전국의 명산에 쇠말뚝을 박는 원리와 같아 기의 소통에 상당한 악영향을 미친다. 시계나 액자 등도 가급적 줄이고, 꼭 필요한 한 두 개만 건다. 인물화나 추상화는 좋은 기운을 얻을 수 없으므로 피한다. 반대로 어느 방향에 걸어도 행운의 힘을 부르는 것은 꽃그림이다.

또한 행복한모습의 가족사진 역시 풍수로 볼 때 가장 좋은 이이템으로 현관이나 거실에서 바라볼 수 있는 곳에 걸어두면 좋다. 사진 밑에는 화분을 두어서 생명력 넘치는 식물의 생기가 가족들에게 전달되도록 한다. 특히 방위에 맞는 그림은 집안에 좋은 운을 상승시킨다. 동쪽에는 일출장면이나 아침풍경 혹은 어린아이들의 그림, 남쪽에는 넓은바다나 여름풍경, 서쪽에는 석양이나 저녁풍경 혹은 가을의 풍경이나 열매가 익어가는 그림, 북쪽에는 대평원이나 산이 그려진 그림을 걸어두는 것이 좋으나 산은 금전운과 재운에 영향을 미치므로 험한 산이 그려진 그림은 가급적 피한다. 집안에 거는 액자는 용이나 호랑이 같은 큰 동물보다는 피어나는 꽃나무그림이 좋고 활짝 핀 꽃 보다는 피기직전의 작은 꽃봉오리가 있는 그림이 좋다.

액자를 걸때는 액자마다 높이를 달리하는 것이 액자의 역동감으로 기의 흐름을 원활하게 하여 자연의 왕성한 기운이 집안으로 흘러 들어오게 한다. 사진을 걸 때도 부부 침실에는 부부 사진만을 두는 것이 좋으며 아이와 함께 찍은 사진이나 가족사진은 거실에 두는 편이 좋다. 그리고 그림을 벽에 장식할 때는 액자에 끼워서 거는 것이 풍수에 좋다.

 

 

 

<온라인미디어세상- 청도인터넷뉴스가 항상 앞서갑니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기사제보 cdinews@nate.com

☎ 054-331-6026, <한국지역인터넷언론협회 청도인터넷뉴스

cdinews(ycinews@nate.com)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0)
내용은 4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이웃사랑을 솔선 실..
화양읍 김미애씨, 보..
풍각면 양파수확 일..
청도군, 찾아가는 노..
각북면 이장협의회와..
이승호 1호 여성면장..
이승율 청도군수, 민선..
“청도군 보건소장 ..
청도신화랑풍류마을 ..
[포토]수련 핀 청도읍성


방문자수
  전체 : 49,555,020
  어제 : 25,099
  오늘 : 8,865
청도인터넷뉴스 | 경북 청도군 청도읍 한내길 178  | 제보광고문의 054-331-6029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9.9.25 | 등록번호 경북 아 00102호
발행·편집인 양보운 | 청소년보호책임자 양보운
Copyright by cd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cdinews@nat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