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10-24 오후 3:12: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기사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콘텐츠
뉴스
동영상뉴스
청도
전국
정치
인사/동정
화제의인물
출향인소식
탐방
건강과 생활
명예기자
오피니언
독자기고
칼럼/사설
자유게시판
여론광장
올레tv채널경북
다시보기
경북의창
열린초대석
행사중계
문화&예술
렛츠고시골
현장리포트
cdi칼럼
논설위원
2020-09-29 오후 6:05:19 입력 뉴스 > 독자기고

[독자기고]행복한 추석명절의 시작...안전수칙 준수!



추석은 연중 으뜸 명절이며, 가족과 친지들이 한자리에 보여 조상께 감사하는 마음으로 차례를 지내고, 고향의 향수를 느끼는 우리나라의 대표적 명절이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온 가족친지가 모여 즐겁고 풍요롭게 추석을 보내는 것이 어려워졌다. 또한 코로나19가 아니더라도 명절에 벌초와 성묘 시에 벌쏘임, 예초기 사고, 귀성 전·후 가정 내 안전점검 소홀로 인한 화재발생 등 각종 안전사고도 점점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다.

 

따라서 추석은 소방관서에서 국민들이 안전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화재예방활동과 특별경계근무를 한층 더 강화하여 운영하는 시기이기도 하다.

 

이러한 소방관서의 노력과 함께, 다음의 간단한 안전수칙 몇 가지만 지킨다면 즐겁고 안전한 추석 명절을 보낼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

 

첫째, 벌초 시에는 먼저 예초기의 사전 점검과 안전장비의 착용이 가장 중요하다. 예초기의 부품과 예초기 날의 상태를 확인하고 이상이 있다면 미리 교환해 주어야 한다.

 

또한 벌초 장소에 말벌, 뱀 등이 서식하는지 확인하고 긴 소매, 장화, 보호안경 등 안전 장구를 착용한 이후에 벌초를 시작한다. 본격적으로 벌초를 시작하려면 예초기에 안전덮개를 설치하고 주변으로는 사람이 접근하지 못하도록 주의해야 한다.

 

둘째, 명절기간 중 장시간 집을 비우게 되는 경우에는 반드시 가스와 전기기구의 점검을 실시하도록 한다. 가스의 경우 중간밸브와 함께 용기밸브(LPG)도 잠그고, 도시가스를 사용하는 곳에서는 가스계량기 옆에 설치되어 있는 메인밸브까지 잠궈 두어야 밀폐된 빈집에서 가스 폭발 등의 사고를 예방할 수 있다.

 

또한 고향으로 출발하기 전 사용 하지 않는 전원코드(플러그)를 반드시 뽑고, 명절 차례음식 장만 시 전력소모량이 많은 전열기를 한꺼번에 사용할 경우 과전류에 의한 배선과열로 화재가 우려되니 문어발식 사용을 자제해야 한다.

 

마지막으로 음주운전과 졸음운전을 절대로 하지 않도록 한다. 음주운전과 졸음운전은 자신과 가족뿐만 아니라 다른 사람의 생명과 행복을 파괴하는 행위이다. 귀성 시에 졸음이 온다면 운행을 중단하고 졸음쉼터 등을 이용하여 충분한 휴식을 취하고, 음주했을 경우에는 절대로 운전을 하지 않도록 한다.

 

부디 이번 추석연휴 기간 동안에는, 국민들 모두 안전수칙을 준수하여 보름달처럼 풍성한 한가위를 즐겁게 보내기를 바란다.

 

 

 

 

<온라인미디어세상- 청도인터넷뉴스가 항상 앞서갑니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기사제보 cdinews@nate.com

☎ 054-331-6026, <한국지역인터넷언론협회 청도인터넷뉴스

cdinews (cdinews@nate.com)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0)
내용은 4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채널경북][news]2020..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황토물된 영천댐…수..
‘슬기로운 랜선생활..
공공비축미곡 산물벼..
이만희 의원, NH투자..
농촌일손돕기 알선창..
'방!콕! 이지만 괜찮아..
매전면 청도반시 수확..
이만희 의원, 산사태..


방문자수
  전체 : 52,375,774
  어제 : 37,782
  오늘 : 19,030
청도인터넷뉴스 | 경북 청도군 청도읍 한내길 178  | 제보광고문의 054-331-6029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9.9.25 | 등록번호 경북 아 00102호
발행·편집인 양보운 | 청소년보호책임자 양보운
Copyright by cd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cdinews@nat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