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10-07 11:14

  • 뉴스 > 청도

“공포심이 설마 했는데, 이 정도일 줄은?”

청도우리정신문화재단 “2022 신도리구미호뎐”성황리 마쳐

기사입력 2022-08-05 17:17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청도우리정신문화재단은 지난달 23일부터 6일까지 매주 토요일(3), 새마을운동발상지기념공원에서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2022 신도리구미호뎐야간공포체험 프로그램을 성황리에 마쳤다.

여름을 강타할 진짜 무섭고 재미있는 신도리구미호뎐 프로그램은 사전예약 오픈 일주일 만에 마감될 정도로 인기가 대단했다.

1부에서는 구미호 가면 및 팬시우드 열쇠고리 만들기, 페이스 페인팅, 부적 그리기 등 다양한 체험존 운영과 함께 벌룬쇼&마술공연, 통기타 노래공연 등이 펼쳐졌다.

2부에서는 작년보다 더 강력해진 새마을테마파크 내에 공포스러운 귀신분장을 한 스텝들 사이에서 9개의 여우구슬을 숨겨놓은 장소를 찾아 미션을 수행하는 야간공포체험 시간으로 꾸며졌다.

이번에 참가한 가족들은 공포심이 설마 했는데, 이 정도일 줄은 몰랐다. 실감 나게 분장한 귀신을 만나고 다양한 미션을 수행하면서 여우구슬을 획득하는 오싹함과 색다른 재미가 있어서 즐거운 추억을 청도에서 남기고 가는 것 같아 좋았다. 내년에도 기회가 된다면 참가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김유진 기자 (cdinews@nate.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